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안산·시흥~여의도' 신안산선 8월말 착공…2024년 개통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22일 오전 11시 21분
▲ 신안산선 운행 노선도
▲ 신안산선 운행 노선도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경기도 시흥·안산과 서울 여의도를 잇는 신안산선이 2024년 개통을 목표로 이달 말 착공한다.

국토교통부는 신안산선 복선전철 실시계획을 22일 승인하고 이달 말 고시한다.

신안산선은 안산·시흥~여의도 44.7㎞를 잇는 노선으로 정거장 15곳이 새로 설치된다. 총사업비는 3조3465억원이다.

지하 40m 이하 대심도에 철도를 건설해 지하 매설물이나 지상부 토지 이용에 대한 영향 없이 최고 110km로 운행하는 광역철도다.

국토부는 광역·도시철도의 사각지대로 서울 도심 접근성에 어려움을 겪어 온 경기 서남부 주민의 교통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했다.

신안선이 개통되면 100분 걸리던 한양대~여의도 구간이 25분으로, 원시~여의도 구간은 69분에서 36분으로 줄어든다. 이동시간이 기존보다 50~75% 단축되는 셈이다.

국토부는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토지보상이 완료되는 구간부터 공사에 착수한다. 송산차량기지는 이달 말 공사에 들어간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