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GS25, 하이패스 통합 서비스 구축…미납 통행료 조회∙납부 가능

"고속도로 미납 통행료 건수 감소에도 기여할 것"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20일 오후 4시 31분

지에스.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편의점 GS25가 하이패스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거듭났다.

GS리테일은 한국도로공사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업계 최초로 전국 1만3000여개 GS25 매장에서 고속도로 미납 통행료 조회∙납부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로써 오는 23일부터 가까운 GS25에 방문해 차량번호로 미납 통행료를 확인할 수 있으며 현금이나 신용카드로 즉시 납부도 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GS25는 기존의 하이패스 전자카드 충전, 하이패스 단말기∙전자카드 판매까지 '통합 하이패스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GS리테일은 2015년 하이패스 전자카드 판매를 개시했으며 2017년 전자카드 충전 서비스를 선보였다. 지난해 7월부터는 'GPASS'를 보유한 에어포인트와 업무제휴를 맺고 업계 최초로 하이패스 단말기를 판매하고 있다.

현재까지 하이패스 누적 충전 금액은 200억원을 넘어섰으며 하이패스 단말기와 전자카드 판매량은 50만개를 돌파했다,

GS리테일과 한국도로공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동시에 매년 증가 추세인 고속도로 미납 통행료 건수도 크게 감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병훈 GS리테일 생활서비스 부문장은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그 동안 영업소나 은행에서 납부했던 미납 통행료를 GS25에서 24시간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게 돼 궁극적으로 미납 통행료를 줄여나가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GS25는 하이패스 통합 서비스로 생활 편의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해 고객 편의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