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B증권, MTS에 카카오페이 인증서 도입…업계 최초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19일 오전 10시 40분
283234_253752_3206.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19일 업계 최초로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MTS)에 카카오페이 인증서비스를 도입한다.

KB증권은 이날 자체 MTS인 'M-able(마블)'의 로그인 수단에 카카오페이 인증서를 추가했다. KB증권은 이번 서비스 도입을 위해 지난 2017년 10월 카카오페이와 핀테크 사업 추진을 위한 포괄적인 업무제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향후 서비스 적용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페이 인증서는 PKI(공개키) 국제표준 전자서명 기술 및 블록체인을 활용한 간편인증 서비스로,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제공된다.

기존 공인인증서는 복잡한 발급 절차 및 인증서 발급 후 모바일 OS체계에 따른 제약사항(인증서 이동 PC→모바일), 1년에 불과한 유효기간 등 불편이 따랐다. 반면 카카오페이 인증서는 간편한 인증서 발급절차(인증서발급→약관동의 및 휴대폰본인인증→비밀번호등록)뿐만 아니라 모바일에서 발급 후 바로 사용 가능하며, 2년의 긴 유효기간 등 사용자 중심의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하우성 M-able Land Tribe(마블랜드 트라이브)장은 "이번 카카오페이 인증서 도입으로 많은 고객들이 간편하고 편리하게 'M-able'을 이용할 수 있길 바란다"며 " 앞으로도 고객 편의를 위한 다양한 신기술 도입을 추진하여 양질의 디지털금융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