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H, 공공주택에 수직정원·식물정화벤치 도입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18일 오후 2시 45분
▲ 수직정원 예시도
▲ 수직정원 예시도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공주택에 수직 정원과 식물정화 벤치를 시범 도입하기로 했다.

수직 정원은 건축물의 벽면에 수직으로 초목을 심어 재배하는 녹화공법으로, 자연 친화적인 데다 건축물 미관 개선, 열섬 현상 감소, 에너지 절감 효과 등에 뛰어나다.

시범 도입 대상 단지는 화성봉담2 A2블록과 양주회천 A17블록으로, 커뮤니티센터 등에 추운 겨울도 이겨내는 식물이 식재될 예정이다.

아울러 LH는 공공주택 입주민들이 미세먼지 걱정을 덜 수 있도록 수직 정원 외에도 식물정화 벤치를 시범 도입할 계획이다.

식물정화 벤치는 식물과 벤치가 조합된 복합 휴게공간으로, 식물의 자연적인 정화 효과에 더해 전 자동 공기정화 시스템이 적용돼 나무 105그루가 있는 작은 숲과 같은 공기 정화 효과를 낼 수 있다.

식물정화 벤치는 대구연경 S1블록에 시범 도입되며,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통한 실시간 대기 정보 제공 기능도 갖추게 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