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美 상무부, 中 화웨이 임시 일반면허 추가 연장할 듯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17일 오후 4시 53분
AKR20190817030800009_02_i_P2.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미국 상무부가 중국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에 대한 임시 일반면허를 추가 연장할 것으로 보인다고 로이터 통신이 17일(현지시간) 밝혔다.

화웨이의 미국 기업 제품 구매를 허용하는 임시 일반면허는 오는 19일 만료될 예정이다.

면허가 연장되면 화웨이는 기존의 통신 네트워크를 유지하는 능력을 보유하게 되고 자사 단말기에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도 제공할 수 있다. 임시 일반면허는 90일간 효력이 유지된다.

로이터 통신은 미국이 화웨이에 대한 임시면허 연장카드는 중국과의 무역협상에 있어 핵심 협상카드인 만큼 정책이 바뀔 수 있다고도 전망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이 문제에 대해 주말 전화 통화에서 논의할 것으로도 알려졌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 5월 화웨이와 68개의 계열사를 국가안보 우려를 이유로 거래제한 명단에 올린 바 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