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일본 불매운동 한달…유니클로 카드 사용액 70% 급감

국내 8개 신용카드사 최근 한 달 매출 분석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15일 오후 6시 0분

유니.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일본 불매 운동으로 최근 한 달간 유니클로를 포함한 일본 유명 브랜드 제품의 국내 소비가 절반 가량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이태규 바른미래당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 받은 자료에 따르면 KB국민∙롯데∙삼성∙신한∙우리∙현대∙비씨∙하나 등 8개 카드사의 주요 일본 브랜드 가맹점 신용카드 매출액은 6월 마지막 주 102억3000만원에서 7월 넷째 주 49억8000만원으로 반 토막 났다.

이번 집계에 포함된 일본 브랜드로는 ABC마트∙유니클로∙무인양품∙DHC 등이 있다.

일본 브랜드 가맹점 신용카드 매출액은 7월 첫째 주(98억5000만원)까지만 해도 그 전과 큰 차이가 없었다.

하지만 일본 불매 운동이 본격화한 7월 둘째 주에는 70억5000만원으로 30억원 가까이 줄었다. 7월 셋째 주 매출액은 더 줄어 60억8000만원에 그쳤다.

이 기간 각 카드사의 전체 신용판매 매출액이 대체로 늘었음에도 일본 브랜드 가맹점 매출만 감소한 것은 불매 운동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브랜드별로 보면 유니클로의 매출액이 가장 많이 줄었다.

8개 카드사의 유니클로 매출액은 6월 마지막 주 59억4000만원에서 7월 넷째 주 17억7000만원으로 70.1%나 급감했다.

같은 기간 무인양품은 58.7%, ABC마트는 19.1% 줄었다.

도쿄와 오사카, 오키나와, 후쿠오카 등 일본 주요 관광지 4곳에서의 8개 카드사 매출액도 최근 한 달 사이 눈에 띄게 줄었다.

이들 4곳 관광지에서의 전체 신용카드 매출액은 6월 마지막 주 164억8000만원에서 7월 넷째 주 133억8000만원으로 19%가량 감소했다.

다만 7월 넷째 주 매출액은 직전 주(128억7000만원)보다는 약 4% 늘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