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지석 코스콤 사장, 비상장주식 거래 디지털 플랫폼 구축 MOU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06일 오후 1시 7분

▲ 정지석 코스콤 사장(가운데)
▲ 정지석 코스콤 사장(왼쪽 세 번째)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정지석 코스콤 사장은 6일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 구축을 위해 (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KEB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재)대전테크노파크, 아미쿠스렉스 등 6개 참여사와 서울 여의도 코스콤 본사에서 협약식을 진행했다.

비상장주식 거래가 올해 말부터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빠르고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들은 지금까지 거래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비상장주식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각 기관별 전문성을 바탕으로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플랫폼 내에서 각각의 서비스들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협의해 가기로 했다.

코스콤이 올해 하반기에 출시할 플랫폼은 비상장사 중 규모가 작아 실물증권을 발행하지 않는 중소벤처기업들의 주주명부관리와 비상장주식 거래 등을 온라인 상에서 빠르고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다.

비상장주식 매도자와 매수자가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하고 거래대금을 입금하면 이후 주주명부 변경까지 비상장주식 거래 전 과정이 블록체인 플랫폼 안에서 투명하게 관리된다.

플랫폼 내에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는 대전테크노파크와 함께 스타트업 플랫폼 참여 독려 및 기업 투자 정보를 제공하고 KEB하나은행은 거래시에 안심결제 위한 에스크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하나금융투자는 비상장기업정보 및 기타 기업금융지원 업무를 담당하고 아미쿠스렉스는 주식양수도계약서와 미발행확인서 발급 등 법률IT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정지석 코스콤 사장은 "이번 플랫폼이 비상장주식 주주명부관리의 신뢰성을 확보하고 거래 효율성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참여사들과 협력해 새로운 서비스를 꾸준히 검토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코스콤은 자본시장 인프라의 지속적인 성장·발전과 금융혁신을 촉진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