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코스피 2% 코스닥 7% 급락... 코스닥 '사이드카' 발동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05일 오후 4시 0분
C0A8CA3D0000014BBFAD162F0000B9B7_P2.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코스피와 코스닥이 5일 동반 급락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51.15포인트(2.56%) 하락한 1946.98로 장을 마쳤다.

이날 종가는 2016년 6월 28일(1.936.22) 이후 3년 1개월여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3142억원, 4004억원을 순매도했다. 반면 기관은 7332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45.91포인트(7.46%) 급락한 569.79로 마감했다.

코스닥지수가 600선 아래로 떨어진 것은 2017년 3월 10일 이후 약 2년 5개월 만이다

코스닥 지수가 5일 장중 6% 넘게 추락하면서 3년2개월 만에 급락에 따른 매도 호가 정지 사이드카가 발동됐다.

사이드카란 시장 상황이 급변할 경우 프로그램 매매 호가를 일시적으로 제한함으로써 프로그램 매매가 코스닥시장에 미치는 충격을 완화하기 위한 제도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이 371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236억원, 101억원을 순매수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