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자동차 수출액 4년 만에 최대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04일 오후 1시 33분
PYH2018121111090001300_P4.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국산 SUV와 전기차가 해외에서 호평을 얻으며 올해 들어 자동차 수출액이 4년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4일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 등에 따르면 올해 들어 7월까지 자동차 수출액은 255억10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8.9% 증가했다. 같은 기간 기준으로 2015년(278억달러) 이후 가장 많아졌다.

자동차업계는 이런 추세가 이어지면 올해 자동차 수출 증가율은 2011년(27.8%) 이후 가장 높을 것으로 전망했다.

자동차 수출을 이끈 것은 전기차 등 친환경차와 SUV다. 지난달 전기차 수출액은 2억8000만달러로 30개월째 증가세를 이어가며 전년 동기보다 2.9배 증가했고, SUV는 상반기까지 수출이 74만9383대로 1년 전보다 9% 늘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