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자동차, 7월 35만2468대 판매…내수 줄고 해외판매 늘어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8월 01일 오후 4시 42분
▲ 현대자동차 '펠리세이드'
▲ 현대자동차 '펠리세이드'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현대자동차는 7월 글로벌 시장에서 총 35만2468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1.6% 증가한 수치다. 내수판매는 소폭 줄었지만 해외판매가 늘어나면서 내수판매 감소분을 만회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7월 국내에서는 6만286대를 판매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0.1% 감소했다.

세단은 쏘나타(LF 1737대, LF 하이브리드 모델 1대 포함)가 8071대 팔리며 국내 판매를 이끌었다. 그랜저(하이브리드 모델 2289대 포함)가 6135대, 아반떼가 5428대 등 총 2만1000대가 팔렸다.

RV는 싼타페가 7393대, 팰리세이드 3660대, 코나(EV모델 1528대 포함) 3187대, 투싼 3183대, 베뉴 1753대 등 총 1만9528대가 팔렸다.

상용차는 그랜드 스타렉스와 포터를 합한 소형 상용차가 총 1만3409대 판매를 기록했으며, 중대형 버스와 트럭을 합한 대형 상용차는 2200대가 팔렸다.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는 G80가 1726대, G70가 1270대, G90가 1153대 판매되는 등 총 4149대가 판매됐다.

7월 해외시장에서는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2.0% 증가한 29만2182대를 판매했다.

해외시장 판매는 지난 2월 이후 4개월 만에 증가세로 전환했다. 내수 판매 감소를 만회해 전체 판매 실적 증가를 이끌었다.

현대차 관계자는 "미국 시장에 판매에 돌입한 팰리세이드를 시작으로 각 시장별 상황과 고객들의 니즈에 맞는 신차를 적재적소에 투입해 꾸준한 판매 증가를 이루어 나갈 것이다"면서 "권역별 자율경영, 책임경영 체제를 구축해 실적을 회복하고 미래 사업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