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융위 대변인에 첫 여성 민간전문가 임용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25일 오후 8시 57분
1907251644400620.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금융위원회는 25일 새 대변인으로 서정아 전 머니투데이 부국장을 임용했다. 금융위 고위공무원에 여성 민간전문가가 임용된 첫 사례다.

서 대변인은 약 26년간 언론사에서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취재를 수행했다. 서울대 외교학과를 졸업하고 서울신문과 머니투데이를 거쳐 최근에는 싸이월드 부사장으로 재직했다.

서 대변인은 "전통적 방식을 탈피해 금융위원회의 업무를 보다 친근하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생활밀착형 정보를 제공하고, 상시 소통채널을 구축해 각종 현안·이슈에 대한 상황을 신속하게 알리고 관리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