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격해지는 일본 불매운동…쇠파이프로 부숴버린 렉서스 차량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24일 오후 3시 5분
PHOTO_20190724150309.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일본 정부의 보복성 수출 규제로 촉발된 일본제품 불매 운동이 날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인천에서 일본산 렉서스 승용차를 부수는 퍼포먼스가 진행돼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인천 구월문화로상인회 회원들은 23일 오후 7시께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한 상가 밀집 지역에서 '일본 경제보복 규탄 불매운동 선언 행사'를 열었다.

상인회 회원들은 이 자리에서 렉서스 승용차를 쇠파이프로 부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해당 차량은 상인회 소속 한 상인이 8년가량 탄 자신의 차량을 자발적으로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적반하장으로 경제 보복을 하는 아베를 규탄한다"며 "300만 인천 시민과 15만 자영업자는 일본이 경제보복을 철회할 때까지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본이 경제보복을 철회할 때까지 파손된 차량을 길거리에 전시하겠다"고 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