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늘날씨] 태풍 '다나스' 상륙으로 남부지방 강우·강풍…중부도 오후부터 '비'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20일 오전 9시 22분
PYH2019071906990005600_P4.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토요일인 20일 한반도에 접근하고 있는 제5호 태풍 '다나스'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다나스는 제주도 서쪽 해상을 지나서 낮에는 전라도 해안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남부지방과 제주도에는 시간당 50㎜ 이상의 강우와 강풍이 예상된다. 중부지방은 오후부터 비가 내리겠다.

다나스는 남부 지방을 관통해 이날 밤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보됐지만, 남부 지방에 상륙하면 급격히 약화해 내륙에서 소멸할 것으로 기상청은 보고 있다.

21일 오전까지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이 100∼250㎜(많은 곳 500㎜ 이상), 전라도와 경상도(남해안·지리산 부근 제외), 강원영동에서 50∼150㎜ 안팎이다.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충청도에는 10∼70㎜ 안팎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기상청은 "산사태나 축대붕괴·침수·안전사고 등 비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1∼24도, 낮 최고기온은 24∼30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대전 24도, 광주 24도, 부산 24도, 대구 24도, 춘천 24도, 제주도 2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대전 29도, 광주 26도, 부산 27도, 대구 27도, 춘천 30도, 제주 29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 1.0∼4.0m, 서해 앞바다 0.5∼3.0m, 남해 앞바다 1.5∼4.0m로 예보됐다. 먼바다의 물결은 동해 1.0∼5.0m, 서해 2.0∼5.0m, 남해 2.0∼6.0m 등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