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한은행, 서울시와 '서울형 강소기업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18일 오후 4시 58분
PHOTO_20190718165754.jpg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신한은행은 서울시청 본관에서 서울특별시(이하 서울시)와 '서울형 강소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서울형 강소기업은 서울시가 선정한 청년 일자리 창출, 임금 수준, 일 생활 균형 조직문화, 고용안정성, 복지혜택 등이 우수한 기업으로 올해까지 총 532개사가 선정됐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총 1000개 이상을 선정할 예정이다.

신한은행과 서울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형 강소기업 대상 최대 30억원 금융지원 및 0.5%p 우대금리 적용 △일자리 창출 및 혁신 성장 지원을 위한 보증기관 보증대상 확대 및 보증료 0.2%p 지원 △컨설팅, 교육 등 비금융 서비스 지원 △상호 정보공유 및 홍보협력 등 서울형 강소기업 자금조달 여건 개선 및 지원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은행 최동욱 부행장은 이날 행사에서 "중소기업 혁신성장 지원의 일환으로 서울형 강소기업에 대한 지원을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신한은행은 서울시금고 은행으로서 서울시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서울형 강소기업 성장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