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윤미래 X 로코베리, ‘김복동’OST 참여…주제곡 ‘꽃’ 내달 1일 음원 공개

김동역 기자 310903rive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17일 오후 3시 40분
▲ 사진제공=필굿뮤직
▲ 가수 윤미래 [사진제공= 필굿뮤직]
[컨슈머타임스 김동역 기자] 내달 8일 개봉하는 영화 ‘김복동’의 OST에 가수 윤미래와 혼성듀오 로코베리가 참여했다. 이들이 함께 만든 노래는 영화의 엔딩곡에 삽입된다.

영화 김복동은 여성인권운동가이자 평화운동가였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가 92년부터 올해 1월 세상을 떠날 때까지 일본의 사죄를 받기 위해 투쟁했던 27년 간의 여정을 담은 감동 다큐멘터리이다. 

‘자백’, ‘공범자들’에 이은 뉴스타파의 3번째 작품으로 송원근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배우 한지민이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여기에 국내 최고 실력파 보컬리스트인 윤미래가 영화의 주제곡인 ‘꽃’이라는 제목의 노래를 불렀다. 

윤미래는 “처음 제안 받았을 때 이런 기회를 주셔서 감사했다”면서 “제 음악을 통해서라도 조금이라도 이 이야기가 많은 이들에게 알려졌으면 하는 바람으로 열심히 불렀다. 표현하고 싶은 마음을 음악에 담았는데, 이렇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혼성듀오로 활동하는 로코베리(로코, 코난)가 작사와 작곡을 맡았다. 로코베리는 드라마 ‘도깨비’, '태양의 후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의 OST 등 히트곡들을 프로듀싱했다. 

로코와 코난은 “역사에 참여한다는 마음으로 함께했다. 아픔이 아픔으로 끝나지 않고 희망과 또는 누군가에게 또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할머니가 돌아가셨지만 우리가 이렇게 또 영화가 되고 노래를 통해서 잊혀지지 않았으면 좋겠다. 할머니께서 지금까지 노력하신 부분들이 더욱더 국민들의 가슴 속에 좀 깊이 새겨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