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회 찾은 박용만...“규제 갇힌 스타트업 엔젤 돼달라”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16일 오후 9시 23분
PYH2019071610220001300_P4_20190716113320037.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왼쪽)이 16일 청년 스타트업 CEO 10여명과 국회를 찾아 규제로 인한 절박한 현실을 호소했다. 박 회장의 제20대 국회 방문은 이번이 12번째다. 박 회장은 그간 기회가 있을 때마다 규제 개혁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번에는 특히 기성세대가 만들어 놓은 규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스타트업들이 마음껏 날개를 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박 회장은 “20대 국회 들어서고 12번째 국회를 찾았지만 격랑 속에 흔들리는 기업의 상황은 별반 달라진 것이 없다”며 “규제 정글에서도 일을 시작하고 벌이려는 젊은 기업인들이 있지만 기성세대가 만든 ‘덫’에 갇혀 빠져 나오지 못하는 모습이 매우 안타까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박 회장은 “의원님들께서 이들의 엔젤(Angel)이 돼 새로운 길을 열어 주시길 바란다”며 “청년들의 생존을 위한 읍소를 들어주시고 ‘개점 휴업’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조속한 입법과 함께 담당 공무원을 움직일 수 있는 인센티브도 제공해 주시길 바란다”고 건의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