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미 외교장관 전화통화…“일본 수출규제, 3국 협력에 부정적”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7월 11일 오전 9시 57분

장관.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0일 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통화하고 한일관계 등에 대해 논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강 장관은 통화에서 “일본의 무역제한 조치가 한국 기업에 피해를 야기할 뿐 아니라 글로벌 공급 체계를 교란시킴으로써 미국 기업은 물론 세계 무역 질서에도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는 한일 양국 간 우호 협력 관계 및 한미일 3국 협력 측면에서도 바람직하지 않다”고 우려를 표명했다.

강 장관은 또 한국 정부가 투트랙 방침에 입각한 미래지향적 대일 관계 발전 의지를 견지해 왔음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국 정부는 일본의 이번 조치 철회와 함께 더는 상황이 악화하지 않기를 희망하며 일본과 대화를 통한 외교적 해결을 위해 노력을 기울여 나가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폼페이오 장관은 이해를 표명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양 장관은 한미∙한미일간 각급 외교채널을 통한 소통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통화는 10일 밤 11시 45분부터 15분간 이뤄졌다. 강 장관은 현지 에티오피아를 방문 중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