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죠즈, 한국서 전자담배 신제품 첫 공개…액상형은 하반기 출격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26일 오전 11시 7분

▲ 하반기 출시 예정인 죠즈 C
▲ 하반기 출시 예정인 액상형 전자담배 죠즈 C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한국이 글로벌 전자담배 회사의 ‘격전지’가 됐다. 일본의 전자담배 브랜드 죠즈(jouz)도 필립모리스, BAT, 쥴에 이어 한국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죠즈의 한국법인인 죠즈코리아(대표 제이슨 장)는 2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신제품과 자체 기술 플랫폼을 공개했다.

전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공개된 신제품은 블루투스(근거리 무선통신) 기능이 적용된 ‘죠즈 20s’와 ‘죠즈 12s’다. 최근 한국의 애연가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 액상형 전자담배 ‘죠즈 C’도 선보였다.

죠즈 20s와 죠즈 12s는 블루투스를 통해 개인의 취향에 맞게 3단계 온도 조절이 가능하고 전용 애플리케이션으로 사용 횟수와 시간 등 개인별 사용 이력을 확인할 수 있다.

앱을 통해 가열 기능을 비활성화시킬 수 있는 아동 보호용 잠금장치 기능도 탑재했다. 3세대 히팅 블레이드를 사용해 내구성을 높이고 제품의 수명 주기와 배터리 용량을 늘렸다.

지능형 알고리즘이 1°C 범위 내에서 가열 블레이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조정해주는 독자적인 온도조절 시스템도 갖췄다.

죠즈 20s와 죠즈 12s는 기존 화이트와 블랙을 포함해 총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액상형 전자담배 죠즈 C는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을 진행 중이다. 외관은 세련된 스테인리스 스틸 재질로 제작됐으며 최첨단 세라믹 가열 기술이 적용됐다. 뚜껑을 열어 액상 팟을 교체해서 사용할 수 있다.

죠즈는 이번 간담회에서 자체 개발한 전자담배 기술 플랫폼 죠즈 프라임 테이스트(PrimeTaste)도 소개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제품 소개를 맡은 비비 첸(Vivi Chen) 죠즈 제품 문 글로벌 디렉터는 “이 플랫폼은 3세대 세라믹 히팅 블레이드와 ‘칩 레벨’(Chip Level) 수준의 정밀 온도 조절 시스템, 360° 에어플로우 디자인으로 구성돼있다”고 소개했다. 이 기술은 앞으로 죠즈 전 제품 시리즈에 적용될 예정이다.

▲ 죠즈 20S
▲ 죠즈 20S
죠즈는 성인 인증과 제품 구매가 가능한 공식 웹사이트를 내달 중순 오픈할 계획이다.

죠즈코리아는 기존 판매채널인 온라인과 전자담배 전문점, 롯데면세점 본점에 더해 전국 세븐일레븐과 롯데하이마트까지 판매망을 확대하며 판매처를 1만개 이상으로 확대했다. 전국 롯데하이마트 서비스센터를 통해 사후서비스(A/S)를 접수할 수 있게 됐다.

제이슨 장 죠즈코리아 대표는 “깨끗한 공기를 유지하면서도 흡연자에게 ‘완벽한 자유’를 선사하겠다는 것이 죠즈의 미션”이라며 “죠즈는 흡연자와 비흡연자 모두에게 깨끗하고 신선한 공기를 선사해야 한다는 미션을 끊임없이 떠올리며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자담배의 혁신을 주도해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초 출시 이후 우리에게 매우 소중한 존재인 한국 소비자들로부터 압도적인 지지를 받아왔다”며 “이에 소비자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접근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판매망을 빠르게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가능한 최고 수준의 지원을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