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화 비스트, 시사회 성황리 개최…“집요하게 파고든 심리 스릴러”

김동역 기자 310903rive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20일 오전 8시 24분
08.JPG
[컨슈머타임스 김동역 기자] 범죄 스릴러 영화 ‘비스트’의 시사회가 지난 18일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성황리에 진행되어 화제를 모았다.

영화 비스트가 지난 18일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언론/배급 시사회를 통해 베일을 벗고 관객과 만날 준비를 마쳤다. 이번 행사는 이성민, 유재명, 전혜진, 최다니엘, 이정호 감독이 참석했다.

영화 상영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형사 한수 역의 이성민은  “유재명 배우와 호흡을 맞춘 장면은 짜릿할 정도의 시너지가 있었다. 유재명 배우의 탁월한 작품, 장면 분석 능력을 보며 저 역시 새로운 연기를 할 수 있는 집중력이 생겼다"라며 유재명과의 첫 연기 호흡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여기에 한수의 살인 은폐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 역의 유재명은 “비스트는 묵직하고 정직하게 질문을 던지는 작품이라 자부한다”라며 영화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한 한수에게 위험한 거래를 제안하는 마약 브로커 ‘춘배’ 역의 전혜진은 “시나리오를 읽고 ‘춘배’ 캐릭터에 매료됐다. 최대한 제 안에 있는 비스트를 꺼내려 노력했고 치열하게 찍었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한수의 후배 형사 종찬 역의 최다니엘은 “비스트는 명확한 정답을 규정하기보다 캐릭터가 처한 상황에 따른 선택을 통해 입체적으로 생각할 수 있게 만드는 영화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정호 감독은 작품의 연출 의도에 대해 “이전 작품에선 스토리를 신경 썼다면 비스트는 캐릭터 그리고 이들의 관계 역전에서 오는 서스펜스를 끊임없이 추구하고 집요하게 파고들었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진행된 비스트의 최초 무대인사 시사회에서는 이정호 감독을 비롯한 배우 이성민, 유재명, 전혜진, 최다니엘, 김병춘, 안시하, 이상희까지 영화의 주역들이 총출동해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이후 별도로 진행된 이정호 감독님의 관객과의 대화 시간에는 비스트의 형사 3인방 이성민, 유재명, 최다니엘이 등장해 관객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특히 이성민의 열연으로 눈의 실핏줄이 두 번이나 터져버린 촬영현장 비하인드 스토리는 물론 영화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눴다.

오는 26일 개봉 예정인 영화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의 쫓고 쫓기는 이야기를 그린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