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주택금융공사 노사. 선택적 근로시간제 1개월 확대…‘워라밸’ 지원

김백송 기자 song2kb@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19일 오후 3시 34분
▲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왼쪽)과 정영석 위원장
▲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왼쪽)과 정영석 위원장
[컨슈머타임스 김백송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한국주택금융공사지부와 ‘선택적 근로시간제 확대 운영’과 ‘산업안전 확립을 위한 실천의지 선언문’에 합의했다고 19일 밝혔다.

이에 선택적 근로시간제 확대를 통해 정산기간을 근로기준법에서 허용하는 최대기간 1개월로 연장해 직원들이 자신의 상황에 맞게 근무시간을 선택할 수 있어 근무 만족도가 높아지고, 야근 수요가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

또 공사 노사는 산업안전보건법 등의 제반 법령을 준수하고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구체적인 로드맵을 구축하는 등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선택적 근로시간제 확대를 통해 직원이 워라밸(Work & Life Balance)을 실현해 업무 만족도가 향상됨과 동시에 근무환경 개선을 통한 산업재해 발생을 예방하고, 감정노동 스트레스 줄이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