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하나금융, 인비테이셔널 대회 한·일 선수간 화합의 장 마련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16일 오전 11시 57분
▲ 박배종 프로가 주선한 한·일 선수간 만찬 모임에 참석한 한·일 선수들이 포즈를 취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박배종 프로가 주선한 한·일 선수간 만찬 모임에 참석한 한·일 선수들이 포즈를 취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하나금융그룹 소속 골퍼 박배종 프로가 ‘뜻깊은 모임’을 주선해 화제다.

현재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선수로써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에서도 활약 중인 박배종 프로는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3라운드가 종료된 지난 15일 대회장인 경기도 용인시 88 컨트리클럽 인근 식당에서 한·일 선수들을 위한 만찬모임을 주선했다.

박배종 프로는 이번 대회 2라운드에서 아쉽게 예선 탈락했지만, 여전히 대회장과 연습장을 오가며 동료 선수를 응원하는 등 원활한 대회 진행을 위한 노력으로 분주했다.

이날 만찬모임에는 선수들 외에도 일본 선수와 함께 온 캐디, 트레이너 등 대회 관계자 20여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박 프로는 일본 현지에서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대회 홍보대사를 자처하며 일본 선수들에게 기회가 있을 때 마다 대회 참가를 독려했고, JGTO에서 활약 중인 한국선수들과의 가교 역할도 담당하며 양국 선수 친목 도모에 일조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