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헝가리 유람선 실종자 4명…신속대응팀 선체 수색 나선다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6월 12일 오후 3시 56분

헝가리사고.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한국 신속대응팀이 12일 허블레아니호 내부로 들어가 실종자를 수색할 예정이다.

외교부에 따르면 헝가리 당국은 전날 인양한 침몰 선박을 체펠섬으로 옮긴 뒤 경찰 수사단계로 진입했다.

한국 신속대응팀은 공동수사가 아닌 실종자 수색을 위한 선박 진입이라는 점을 강조했고 이를 헝가리 측이 받아들였다. 신속대응팀은 현지 시간으로 이날 오전 10시(한국 오후 5시)께 선박에 진입해 수색을 진행할 예정이다.

전날 허블레아니호가 인양되면서 추가로 한국인 실종자 3명의 시신이 발견됐지만 여전히 4명은 실종 상태다.

외교부 당국자는 “한국과 헝가리 양국은 선박 인양 뒤에도 수상 수색 등 공조를 계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