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90년대생 직원과 간담회 실시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26일 오전 11시 6분
▲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가운데)
▲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가운데)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NH농협금융은 김광수 회장이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인근 식당에서 금융지주 및 계열사 90년대생 직원 20명과 만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26일 밝혔다.

김광수 회장은 최근 각종 회의 석상에서 ‘90년생이 온다’라는 책을 읽기를 권하는 등 평소 조직에 젊은 생각을 전파하는데 관심이 많았다.

이번 간담회는 평소 직원간 소통과 현장을 중시하는 김 회장이 이번 기회에 직접 90년대생 직원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김 회장은 “디지털 전환으로 금융환경이 급변하는 시대에 간단함과 재미, 그리고 솔직함은 필수적인 요소이다”며 “농협금융의 혁신과 체질개선을 선도하고 미래성장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마음껏 역량을 발휘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김회장은 90년대생 직원들과 여의도 소재 IT관련 기업을 견학하고, 최근 디지털 트렌드와 전략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한편, 농협금융은 앞으로도 직원들과의 소통을 위한 다양한 형태의 간담회를 개최하고,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청취해 선도금융그룹으로의 도약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