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일 스미트러스트와 협약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26일 오전 9시 55분
▲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과 오쿠보 테츠오 스미트러스트 사장
▲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과 오쿠보 테츠오 스미트러스트 사장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지난 24일 인천 청라 하나글로벌캠퍼스에서 일본 미쓰이스미토모 신탁그룹(스미트러스트)과 업무협력을 확대하는 내용의 협약을 맺었다.

하나금융과 스미트러스트는 2014년 업무제휴를 한 이래 투자금융과 신탁업 분야에서 협력 관계를 유지해 왔다.

제휴 5주년을 맞아 체결한 확대 협약에서 두 그룹은 △글로벌 △디지털 △자산관리 △신탁업 △인재교류 △신규사업 발굴 등 6개 부문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이를 계기로 하나금융이 추진하는 글로벌 결제 서비스인 '글로벌로열티네트워크'(GLN)의 일본 진출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 우리나라보다 먼저 고령화를 겪은 일본에서 풍부한 신탁 운용 경험을 축적한 스미트러스트의 신탁 방법을 공유받아 관련 상품 개발에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이를 위해 하나금융의 하나글로벌캠퍼스에서 연수와 인적 교류를 하기로 합의했다.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은 "업무제휴 확대는 서로의 금융 비결과 경험을 공유해 한·일 금융협업의 모범사례를 정착시키고 양국 금융산업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고자 이뤄졌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