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봉준호 ‘기생충’, 한국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26일 오전 9시 42분
PEP20190526081501848_P4.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25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올해 제72회 칸 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았다. 황금종려상은 칸 영화제에서 경쟁 부문 초정작 가운데 최고 작품의 감독에게 주어지는 칸 영화제 최고의 상으로 한국영화 역사상 황금종려상의 영예를 안은 사람은 봉 감독이 처음이다.

봉 감독의 ‘기생충’은 올해 칸 영화제에 초청된 쿠엔틴 타란티노의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장 피에르·뤼크 다르덴의 ‘영 아메드’, 페드로 알모도바르의 ‘페인 앤 글로리’, 셀린 시아마의 ‘포트레이트 오브 어 레이디 온 파이어’ 등 21개 작품 가운데 최고상을 받았다.

봉 감독은 이날 무대 위에 올라 “‘기생충’이라는 영화는 놀라운 모험이었다”며 “무엇보다도 위대한 배우들이 없었다면 한 장면도 찍을 수 없었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