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스타항공, 국내 첫 실업 바둑팀 창단

김백송 기자 song2kb@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22일 오전 9시 15분
▲ 이스타항공 바둑팀
▲ 이스타항공 바둑팀
[컨슈머타임스 김백송 기자] 이스타항공은 21일 ‘이스타항공 바둑단’ 창단식을 갖고 국내 첫 실업 바둑팀 운영에 나선다.

이스타항공 바둑단은 국내 최초의 아마추어 실업 바둑팀으로 강종화 대한바둑협회 이사를 초대 감독으로 영입하고 류승희, 김규리, 채현지, 정지우 등 4명의 아마추어 여자선수로 팀을 꾸렸다. 이스타항공은 앞으로 선수단의 실력향상을 위한 훈련과 대회출전을 지원하게 된다.

이스타항공은 바둑단을 운영하며 바둑 콘텐츠를 이용한 서비스 개발, 고객 접점의 마케팅 활동, 해외 친선대회 참가 등 바둑을 통한 브랜드 인지도 확산에 힘쓸 계획이다. 이밖에도 선수단과 함께 국내 바둑 인재의 육성과 바둑의 대중화와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간다는 계획이다.

▲ 최종구이스타항공 대표이사
▲ 최종구이스타항공 대표이사

그동안 국내 바둑시장은 아마추어 선수들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연구하고 훈련 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춘 기반이 없었다. 하지만 바둑이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의 정식종목으로 채택되고, 올 해 전국체전의 정식종목에 포함되면서 체계적인 선수 육성을 위한 실업팀 창단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이스타항공 바둑단은 21일 정식 창단식을 시작으로 대한바둑협회의 첫 민간실업팀으로 등록되고 국내 1호 실업 바둑팀으로서 활동하게 된다. 올 10월에는 서울에서 열리는 제 100회 전국체육대회에 출전하는 것을 목표로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한다.

이날 창단식에 참석한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는 “바둑과 항공은 인공지능이 아무리 발전해도 가치가 줄지 않는다는 공통점이 있고, 안정감 있는 스포츠로 안전을 최우선 하는 이스타항공의 가치와 닮았다”며, “이스타항공이 취항하는 국가는 대부분 바둑 문화권인 만큼 바둑단을 활용해 노선의 경쟁력 확보는 물론 바둑의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