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감원 “증권·선물회사, 자체감사로 리스크 관리 강화해야”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16일 오전 11시 15분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증권·선물회사들이 스스로 문제점을 파악해 선제 대응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금융감독원은 16일 증권·선물회사의 감사부·준법감시부 소속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상반기 ‘내부통제 강화 워크숍’을 열어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

금감원은 업계와의 소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매년 반기별로 증권·선물회사 내부통제 강화 워크숍을 개최해오고 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올해 금융투자부문 검사업무 운영방향 등을 안내하는 한편 업계의 애로·건의사항을 청취했다.

금감원은 워크숍을 통해 증권·선물회사가 스스로 내부통제 역량과 투자자 보호 책임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증권·선물업계와 적극 소통해 상호 공감대를 형성하고 협업 체계를 강화할 것”이라며 “투자자 보호 차원에서 회사의 내부통제시스템 개선을 유도하는 등 금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노력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