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7⅓이닝 ‘노히트’ 류현진 시즌 5승 수확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13일 오전 9시 37분

304088_273180_2731.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LA 다저스 류현진이 7⅓이닝 노히트 쇼를 펼치며 시즌 5승(1패)째를 수확했다.

류현진은 1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워싱턴 내셔널스를 상대로 벌인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나섰다.

선발 등판한 그는 8이닝 동안 삼진 9개 ‘위력투’를 선보이며 워싱턴 타선을 단 1안타로 완벽하게 봉쇄했다.

8회 1사까지 노히트 행진을 벌이던 류현진은 좌타자 헤라르도 파라에게 2루타를 맞고 노히트 달성에 실패했다.

그는 6-0으로 앞선 9회 마무리 켄리 얀선에게 배턴을 넘겼다.

경기는 6-0 다저스의 승리로 마무리, 류현진은 시즌 5승을 확정 지었다.

한편 류현진의 어머니 박승순 씨는 이날 시구자로 나서 눈길을 끌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