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토트넘 항소 기각...손흥민 3경기 출전정지 확정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11일 오후 12시 27분
PYH2019050508640034000_P4.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손흥민의 징계가 3경기 출전 정지로 확정됐다.

영국 매체 풋볼런던에 따르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12일(한국시간) 열릴 에버턴과의 2018-2019시즌 프리미어리그 최종전을 앞두고 10일 가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의 징계에 대한 구단의 항소를 잉글랜드축구협회(FA)가 기각한 사실을 전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의 징계에 대한 토트넘 구단의 항소 여부와 관련한 질문을 받고 “우리는 노력했으나 결국 아무것도 달라지지 않았다”며 “우리는 FA의 결정에 어떤 영향도 주지 못했다”고 밝혔다.

손흥민은 지난 4일 본머스와의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원정경기(토트넘 0-1 패)에 선발 출전했다가 전반 43분 퇴장당했다.

이는 손흥민의 EPL 첫 퇴장이자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첫 퇴장이다. 또 손흥민의 유럽 진출 이후 두 번째 레드카드다. FA는 손흥민의 행동을 즉각 ‘폭력적인 행위’로 규정하고, 그에게 3경기 출전 정지라는 중징계를 내렸다. 토트넘 측은 즉각 항소했으나 효과가 없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