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 박지성 이어 ‘챔스리그’ 결승 무대 밟는다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5월 09일 오전 10시 14분

cats.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토트넘 손흥민이 박지성의 뒤를 이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무대를 밟는다.

손흥민 소속팀 토트넘은 9일 오전(한국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에서 열린 아약스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승리했다.

0-2로 끌려가다 후반에만 혼자 세 골을 몰아넣은 루카스 모라의 활약이 결정적이었다.

3-2 역전승을 거둔 토트넘은 1, 2차전 합계 3-3을 만들었으나 원정 다득점에 앞서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을 완성했다.

손흥민은 비록 골맛은 보지 못했으나 풀타임을 뛰면서 팀의 승리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토트넘은 바르셀로나(스페인)를 제친 리버풀(잉글랜드)과 다음달 2일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단판으로 우승을 다툰다.

한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에서 활약했던 박지성은 2008-2009시즌, 2010-2011시즌 각각 바르셀로나(스페인)와의 결승전에 선발로 출전했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