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교보생명 “금융지주 매각설은 사실무근”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26일 오후 1시 37분
300016_269658_4138.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교보생명은 최근 금융시장 일각에서 불거지고 있는 매각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내놨다.

교보생명은 26일 “최근 일부 금융지주사가 교보생명을 인수희망 생보사로 거론하는 것과 관련해 이미 수차례 밝힌 바 있듯이 전혀 사실이 아님을 다시 한 번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교보생명은 “현재 주주 간 국제중재 중인 것은 사실이지만 중재로 인해 교보생명이 인수대상이 된다는 것으로 추측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금융시장 관계자들은 비현실적인 시나리오가 괜한 오해를 불러오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 드린다”고 했다.

교보생명은 신창재 회장이 재무적 투자자(FI)들과 풋옵션(보유한 주식을 일정한 시기나 가격에 되팔 권리) 행사와 관련해 갈등을 빚고 있다.

FI들은 중재를 받은 후 신 회장의 지분 일부를 넘겨받고 풋옵션이 없는 다른 FI를 설득해 경영권 프리미엄을 얹어 금융지주에 넘기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어 매각설이 제기됐다.

이번 협상의 최대 관건은 지분 가격이다. FI 측은 주당 40만9000원을 요구하고 있지만 신 회장 측은 매입 원가인 24만5000원을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