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셸 위, LPGA 그린 잠시 떠난다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24일 오전 10시 48분

AKR20190424034100007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프로골퍼 미셸 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잠시 떠난다.

미셸 위는 LPGA 투어 LA 오픈 개막을 앞둔 24일(한국시간) 기권을 선언했다.

장기간 누적돼 왔던 오른손 부상을 직접적 사유로 꼽아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관련해 미셸 위는 지난 23일 의사와 상의한 끝에 건강을 되찾는 쪽에 집중하기로 했다는 후문이다. 복귀 시점은 정하지 않았다.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경기에서 잠시 물러나 내 몸을 적절히 치료하고 더 강하게 만드는 것이 최선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지금은 건강이 우선”이라며 “곧 통증에서 벗어나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를 지켜봐 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