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해킹 사회

찰스 아서/미래의창/1만7000원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19일 오전 10시 3분

x9788959895779.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소중한 개인정보 침해와 데이터 약탈이 일상적으로 일어나는 세상, 바야흐로 ‘해킹 사회’다.

이젠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경비원을 배치하고 CCTV를 늘리는 것은 효과를 볼 수 없다. 중요한 데이터를 뺏어가고 멋대로 기밀을 유포하는 악질 해커를 막을 방법을 없을까.

30년 경력의 전문 IT 칼럼니스트인 저자가 내린 결론은 ‘막을 수 없다’는 것이다. 인터넷과 컴퓨터가 존재하는 한 해킹은 필연적이다. 다만 그는 조심하고 대비한다면 피해는 최소화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이 책에선 힐러리 클린턴의 대선 캠프 이메일 피싱부터 소니픽처스·토크토크·TJX 같은 거대 기업 해킹, 그리고 랜섬웨어와 사물인터넷 봇넷까지 최근 발생한 일련의 해킹 사건을 유형별로 소개한다.

각 사건마다 얻을 수 있는 시사점을 정리하며, 우리의 재산과 정보를 지키기 위해 어떤 조치를 취해야 하는지 세계 최고 기업의 사례와 전문가에게서 배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