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 토트넘 멱살 잡고 4강 ‘하드캐리’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18일 오전 8시 27분
PAF20190418093901848_P2_20190418062308080.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손흥민(27·토트넘)이 멀티골 활약을 펼친 토트넘(잉글랜드)이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이하 맨시티)를 따돌리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에 성공했다.

18일 오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토트넘은 이날 맨체스터 시티와 난타전 끝에 3-4로 져 합계전적 4-4를 기록했다. 하지만 동점일 경우 적용되는 ‘원정 다득점 우선’ 원칙에 따라 극적으로 4강 티켓을 거머쥐었다. 앞선 안방 1차전에서 토트넘은 손흥민의 결승골로 1-0으로 승리한 바 있다.

이날 2골을 맛본 손흥민은 UEFA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개인 통산 12골을 쌓아 막심 샤츠키흐(우즈베키스탄·11골)가 보유했던 UEFA 챔피언스리그 아시아 선수 역대 최다골 기록을 경신하는 성과를 거뒀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