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대 한류 행사 ‘케이콘’(KCON) 역대급 규모로 열린다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15일 오후 4시 0분

AKR20190415041300005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글로벌 최대 한류 행사로 꼽히는 ‘케이콘’(KCON)이 역대급 규모로 열린다.

15일 CJ ENM에 따르면 올해 7월 미국 뉴욕 맨해튼에 위치한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해당 행사가 화려한 막을 올린다.

5월 일본(도쿄)을 시작으로 7·8월 미국(뉴욕, LA), 9월 태국(방콕)까지 총 4개 지역에서 케이콘이 개최된다.

관련해 케이콘은 개최 8년 만에 전 세계 누적 관객 100만명 돌파를 앞두고 있다.

CJ ENM은 케이콘이 개최되는 지역 특성에 따라 올해는 특별히 낮 동안 개최되는 컨벤션 프로그램 일부를 브랜드화한다는 복안이다.

케이콘 총괄 CJ ENM 신형관 음악콘텐츠본부장은 “올해 국가별 개최 규모 확대로 더 많은 전 세계 관객이 다각도로 한국의 대중문화를 접할 기회를 늘리는 데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