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시우, 마스터스 무난한 출발 ‘이븐파’

김재훈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12일 오전 9시 3분

301126_270663_2845.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시즌 첫번째 메이저대회인 마스터스에 출전하고 있는 한국 김시우가 무난하게 출발했다.

김시우는 12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기록했다.

버디 4개에 더블보기 1개, 보기 2개 등 다소 불안정한 모습을 보였지만 위기를 잘 극복해 냈다.

2번홀(파5)에서 짧은 버디 퍼트를 넣지 못한데 이어 6번홀(파3)에서 보기를 적어내는 불운을 맛봤다.

9번홀(파4)에서 첫 버디를 잡아냈지만 10번홀(파4)에서 다시 1타를 잃는 등 아쉬운 모습을 보였다.

이후에도 더블보기로 위기를 맞았으나 13~15번홀 연속 버디를 낚아내며 평정심을 되찾았다.

김시우는 “내일은 공격적으로 칠 홀은 공격적으로, 지키야 할 홀은 지키는 전략으로 풀어나가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