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원산불로 주택 478채 피해…이재민 829명 발생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4월 08일 오후 3시 6분
PYH2019040711170001300_P4.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고성·속초 등 강원도 일대를 태운 산불이 완전히 진화됐지만 그 피해는 적지 않다.

8일 행정안전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오전 6시 기준 고성 335채, 강릉 71채, 속초 60채, 동해 12채 등 주택 478채가 불에 탔다.

이와 함께 창고 195동, 비닐하우스 21동, 기타 농업시설 60동, 농림축산기계 434대, 축사 61동, 학교 부속시설 9곳, 상가·숙박 등 근린생활시설 54동, 기타 건물 49동, 공공시설 138동, 관람시설 168곳, 캠핑리조트 46곳, 가축 4만1520마리가 소실됐다.

이재민은 고성 651명 등 총 829명이며 현재 마을회관, 학교, 경로당, 연수원, 요양원 등에 분산돼 머무르고 있다.

이재민들에게는 이불과 침낭 1596개, 담요 2635장, 생필품 및 식료품 11만여개 등이 지원됐다.

현재 정부는 임시주거시설별로 전담 공무원을 배치해 불편 신고를 받고 있고 산불 피해 조사를 진행중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