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차, 삼성카드 등 5개 카드사에 계약해지 통보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3월 04일 오전 11시 1분
297957_267891_3333.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현대자동차가 지난 1일부터 도입된 카드사들의 일방적인 수수료율 인상에 반발해 계약 해지를 통보했다.

현대차는 삼성카드와 신한카드, KB국민카드, 롯데카드, 하나카드 등 5개 카드사와 오는 10일부터 가맹점 계약을 해지한다고 4일 밝혔다.

현대차는 이달부터 수수료율 인상을 적용한다는 카드사들의 일방적인 통보에 두 차례 이의제기 공문을 발송하고 현행 수수료율을 유지한 상태에서 협의하자고 요청했다. 수수료율을 정한 뒤에 소급 적용하자는 제안이었다.

하지만 삼성카드 등 일부 카드사들은 1일부터 수수료율 인상을 강행했고, 현대차는 10일부터 가맹점 계약을 해지할 수밖에 없다고 통보했다. 다만 현대차는 유예 기간과 해지 후라도 카드사들이 요청하면 수수료율을 협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비씨·NH농협·현대·씨티카드와는 기존 수수료율 유지한 채 수수료율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