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쌍용차, 신형 코란도 사전 계약 개시…1.6ℓ 디젤·수동변속기 모델 출시

최동훈 기자 cdhz@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2월 18일 오전 9시 22분
PHOTO_2019021892137.jpg
[컨슈머타임스 최동훈 기자]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18일 신형 코란도 출시에 앞서 실물이미지를 공개하고 전국 전시장에서 사전계약을 개시했다.

코란도에는 새로 개발된 1.6ℓ 디젤 엔진이 탑재된다. 또 △첨단차량제어기술 딥컨트롤 △운전석 무릎에어백 포함 7에어백 등 사양이 동급 최초로 적용된다. 적재 공간 규모는 골프백 4개와 여행용 손가방(보스턴백) 4개를 동시에 싣을 수 있는 수준인 551ℓ에 달한다.

엔트리 모델인 샤이니부터 △긴급제동보조(AEB) △차선 유지보조(LKA) △앞차 출발 알림(FVSA) △안전거리 경보(SDA) 등 첨단 안전사양들이 기본으로 적용된다.

쌍용차는 온라인 쇼핑몰 11번가와 협력해 코란도 사전예약을 실시한다. 11번가 사전예약을 통해 출고하는 고객들에게는 계약금 10만원을 환급해 주고 선착순 500명에게 스타벅스 커피교환권을 지급한다. 영업소 등 판매 네트워크를 통해 사전 계약할 경우에도 계약금 10만원을 할인해 준다.

판매가격은 트림에 따라 △샤이니(수동변속기) 2216만~2246만원 △딜라이트(자동변속기) 2523만~2553만원 △판타스틱 2793만~2823만원 수준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쌍용차는 제품 정식 출시일에 정확한 판매가격을 밝힐 계획이다. 신형 코란도는 내달 출시될 예정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