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재용 부회장, 설 연휴 중국 출장…반도체 사업 점검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2월 06일 오후 5시 53분

288514_258889_0244.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설 연휴 기간에 중국을 방문해 사업 현안을 점검했다.

이 부회장은 이번 출장 기간에 시안(西安)에 위치한 메모리 반도체 공장의 추가 생산라인 건설 현장을 방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안 공장은 삼성전자의 유일한 해외 메모리 반도체 생산기지다. 지난해부터 총 70억달러(한화 약 8조원)를 투입해 제2공장을 건설하고 있다.

이 부회장의 이번 출장을 두고 지난해 4분기부터 시작된 반도체 가격 하락의 대응책을 마련하기 위한 행보라는 분석이 나온다.

지난달 글로벌 D램 메모리 반도체와 낸드플래시 가격은 전월대비 각각 17.24%, 3% 하락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