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한카드, CU와 편의점 무인결제 활성화 추진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1월 18일 오전 9시 7분
[신한카드_보도자료]BGF리테일_MOU체결(20190118).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신한카드는 CU 편의점을 운영하는 BGF리테일과 ‘미래 결제 기술 및 데이터 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무인 결제서비스 활성화 및 생체인증 결제, 빅데이터 마케팅 협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신한페이판에 CU의 셀프 결제 어플리케이션 ‘CU 바이셀프(Buy-Self)’의 기능을 탑재해 편의점 무인 결제 서비스 활성화에 나서기로 했다. 편의점 직원의 도움 없이도 신한페이판으로 상품 선택 후 결제까지 할 수 있게 된다.

현재 CU는 특정 시간대에만 점원 없이 무인으로 운영되는 ‘CU Buy-Self’ 매장을 6곳 운영하고 있다.

신한카드와 BGF리테일은 안면 인식 결제 등 미래 결제 기술을 공동 연구해 사업화할 계획이다. 신한카드의 카드 사용 정보와 CU의 구매 품목 정보 등의 결합을 통한 초(超)개인화 기반의 빅데이터 마케팅 등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기로 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