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태오 DGB금융 회장, 2020년까지 대구은행장 겸직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1월 11일 오후 9시 42분
PCM20190109000129505_P2_20190111192701680.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이 2020년까지 DGB대구은행장을 겸직한다.

DGB금융은 11일 자회사 최고경영자추천후보위원회를 열고 김 회장이 2020년 12월 31일까지 대구은행장을 겸직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DGB금융 관계자는 “현재 경영위기를 가장 효과적으로 수습함으로써 고객 신뢰를 회복하고 조직안정과 통합,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김 회장의 겸직이 최선인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다.

이어 “은행 추천 후보를 포함한 후보군 6~8명의 역량과 자질을 종합적으로 심의한 결과 채용비리, 비자금, 펀드 손실보전 관련 등으로 다른 마땅한 후보자를 찾기 어려웠다“고 덧붙였다.

김 회장은 오는 15일 열릴 예정인 대구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의 추천을 거친 뒤 주주총회 결의를 통해 최종적으로 은행장에 선임될 예정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