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지코, KOZ엔터 설립…음악 생태계 ‘포식자’ 우뚝 설까

김재훈 기자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1월 11일 오후 5시 16분

AKR20190111065400005_01_i_P2.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가 기획사 KOZ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해 이목을 끌고 있다.

11일 가요계에 따르면 지코는 KOZ엔터를 통해 자신의 음악적 성장은 물론 실력 있는 신인을 발굴하는데 힘쓸 예정이다.

한 관계자는 “KOZ는 ‘킹 오브 더 정글’(King Of the Zungle)의 약자”라며 “정글 같은 음악 생태계에서 최고 위치를 차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포부가 담겼다”고 설명했다.

한편 지코는 지난 2011년 보이그룹 블락비를 통해 데뷔한 뒤 화려한 랩스킬을 선보이며 팬들 사이에 존재감을 과시해 왔다.

그룹 활동과 함께 솔로 가수, 프로듀서로도 활동하는 등 국내 가요계에서 종횡무진 활약을 펼쳐왔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