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홍기 AIG손보 사장 “2019년 일류 보험사 도약 원년 될 것”

장건주 기자 gun@cstimes.com 기사 출고: 2019년 01월 11일 오전 9시 48분
AIG손해보험 글로벌 설립 100주년 한국 진출 65주년 기념 시무식 개최.jpg
[컨슈머타임스 장건주 기자] 민홍기 AIG손해보험 사장이 한국 진출 65주년을 맞아 일류 보험사로의 도약을 다짐했다.

AIG손보는 지난 10일 400여명의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2019 AIG 글로벌 100주년 기념 시무식’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민 사장은 “지난해엔 개인보험과 기업보험 두 분야 모두 의미있는 성장을 기록했다”며 “올해 또 다른 100년을 시작할 원년을 맞아 남다른 마음가짐으로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꾸준히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65주년을 맞는 2019년이 AIG가 글로벌 시장에서뿐 아니라 한국에서도 일류 보험사로 나아가기 위한 원년이 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합심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올해는 AIG 본사가 설립된 지 100주년이자 한국에 진출한 지 65주년이 되는 해다. 1919년 창업자인 코넬리우스 반델 스타가 중국 상해에서 설립한 AIG는 현재 80개국에 진출, 2017년 기준 총 자산으로 미화 약 4983억달러(한화 약 558조9000억원)를 보유한 글로벌 보험사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