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디스플레이, 중국 은행과 장기 신디케이트론 체결…200억 위안 규모

박준응 기자 pje@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12월 06일 오전 9시 0분

LG디스플레이 중국 신디케이트 체결.jpg

[컨슈머타임스 박준응 기자] LG디스플레이(부회장 한상범)가 중국건설은행, 중국교통은행, 중국농업은행, 중국은행으로 구성된 대주단과 약 3조2000억원(200억 위안) 규모의 신디케이트론(Syndicated Loan) 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신디케이트론은 다수의 금융기관이 공통의 조건으로 일정 금액을 융자해 주는 집단 대출이다. 채무자 입장에서 여러 은행과 차입 조건, 융자 절차, 대출 한도 등에 대해 한꺼번에 협의할 수 있어 효율적으로 대규모 자금을 조달할 수 있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5일 중국 광저우에서 김상돈 LG디스플레이 최고재무책임자(CFO) 부사장을 비롯해 중국건설은행 광저우시 은행장 등 관련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LG디스플레이 중국 광저우 올레드(OLED) 생산법인(LG Display High-Tech Co., Ltd.)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키로 합의했다.

이번 신디케이트론 계약으로 LG디스플레이 중국 광저우 OLED 생산법인은 중국 현지 은행으로부터 건설 및 설비 투자에 필요한 자금을 8년간 경쟁력 있는 금리 수준으로 확보할 수 있게 된다.

김상돈 LG디스플레이 CFO 부사장은 “이번 계약의 성사는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도 OLED의 미래에 대한 전망이 밝다는 방증”이라며 “LG디스플레이 중국 광저우 OLED 생산법인을 성공적으로 준비해 대형 OLED의 경쟁력을 빠르게 끌어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