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신하균 ‘나쁜 형사’ 월화드라마 ‘맹주’ 이어간다

김재훈 기자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12월 05일 오전 8시 36분

291409_261715_2855.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배우 신하균의 드라마 복귀작 MBC 월화드라마 ‘나쁜 형사’가 순항하고 있다.

5일 시청률조사업체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해당 작품은 8.6~10.6%의 전국 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

지상파 경쟁 드라마들 중 유일한 두 자릿수 수치다.

관련해 이종석과 신혜선이 호흡을 맞춘 SBS 드라마 ‘사의 찬미’는 4.7~6.2%, KBS 2TV 드라마 ‘땐뽀걸즈’는 2.5~2.9%에 각각 머물렀다.

한편 ‘나쁜 형사’는 끈질기고 지독한 형사와 연쇄살인범보다 더 위험한 천재 사이코패스의 아슬아슬한 공조 수사를 사실적으로 그려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고 있다.

영국 BBC 인기 드라마 ‘루터’(Luther)의 한국판 리메이크작으로 제작 전부터 화제가 됐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