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원안위 “오늘습관 생리대 조사결과 내주 발표”

송가영 기자 songgy0116@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10월 17일 오후 9시 13분
캡처.JPG
[컨슈머타임스 송가영 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이르면 다음주 오늘습관 생리대에 대한 조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원안위는 17일 “국민신문고 및 시민단체의 제보가 들어온 제품들이 있는데 이 중 이 생리대도 포함돼 있다”며 “현재 방사능 농도 분석 및 인체영향평가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라돈은 국제암연구센터 지정 1군 발암물질로 호흡기를 통해 폐암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으로 알려졌다.

원안위는 “조사를 마치면 분석 결과를 공개하고 결함이 있다면 관계부처와 협조해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 생리대에 라돈을 방출하는 모자나이트가 쓰인 것이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공공기관의 정보공개에 관한 법률에 따라 결함제품이 아닌 경우 모자나이트 사용 업체명은 공개가 어렵다”고 일축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국민 생활에 밀접한 생활용품에 대해 원료물질의 사용을 원천적으로 금지하고 불가피하게 사용할 경우에는 소비자의 알권리 차원에서 성분을 표시하도록 제도 개선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