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전자, 유럽 공조 시장 공략에 박차

박준응 기자 pje@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10월 17일 오전 10시 0분

LG전자 유럽 공조시장 정조준.jpg

[컨슈머타임스 박준응 기자] LG전자가 친환경·고효율 ‘총합 공조 솔루션’을 앞세워 유럽 공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LG전자는 16일부터 18일까지 독일 뉘른베르크에서 열리는 공조 전시회 ‘칠벤타(Chillventa) 2018’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냉난방 솔루션뿐만 아니라 고객이 공조 시스템을 효율적으로 설계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솔루션도 함께 소개했다.

LG전자 관계자는 “LG전자는 부품, 완제품, 설계, 제어 등 전 영역을 아우르는 총합 공조 역량을 갖추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에서는 공조 제품의 핵심부품인 고효율 컴프레서를 소개하는 전시관을 별도로 마련하는 등 처음으로 부품 경쟁력을 소개하는 부스도 따로 꾸몄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서 시스템에어컨 멀티브이(Multi V)와 유럽특화형 제품 멀티브이 엠(Multi V M)을 선보였다. 또한 최근 유럽에서 수요가 급증하는 친환경 보일러 써마브이(Therma V)와 실외기·실내기를 하나로 합쳐 설치가 더욱 용이한 써마브이 모노블럭(Therma V Monobloc)을 전시했다. 

이 밖에도 △인공지능 인체감지 기능을 탑재한 ‘4way 실내기’ △제어 솔루션 ‘비컨(BECON)’ △엔지니어링 솔루션 등도 함께 소개했다.

부품 분야에서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Inverter Linear Compressor), 트윈 로타리 인버터 컴프레서(Twin Rotary Inverter Compressor) 등 고효율 인버터 기술이 집약된 압축기와 R32, R290 등 친환경 냉매를 활용하는 압축기 등을 전시했다. 

이감규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친환경·고효율 솔루션을 앞세워 고객들에게 신뢰받는 총합 공조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