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증권사 7곳 중 5곳 “한은 기준금리 10월 동결”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10월 16일 오전 8시 23분
맞춤.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대다수 증권사가 이틀 앞으로 다가온 한국은행의 10월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전망했다.

대내외 경기 여건의 불확실성으로 인상론에 다시 제동이 걸리겠지만 한미 간 금리 차 확대와 금융 안정의 필요성 등을 고려할 때 한은이 연내 1차례는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이라는 진단이 높다.

미래에셋대우, NH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 대신증권, 메리츠종금증권 등 주요 7개 증권사 중 NH투자증권과 하나금융투자를 제외한 5곳은 한은이 이번 회의에서 기준금리를 현행 연 1.50%로 동결할 것으로 예상했다.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대신증권, 메리츠종금증권 등 4곳은 한은이 11월 금통위 회의에서는 기준금리를 연 1.75%로 지금보다 25bp(1bp=0.01%p) 인상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한국투자증권과 메리츠종금증권도 한은이 연내 기준금리를 1차례는 인상할 것이라며 그 시기로 10월보다는 11월이 유력한 것으로 점쳤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