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울시, 추석 연휴 17개 공원서 민속놀이 체험마당 열어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9월 21일 오전 8시 43분
AKR20180920187100004_01_i.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서울시는 추석 연휴 17개 공원에서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 체험마당을 준비했다고 21일 밝혔다.

남산 등 13개 공원에서는 가족, 친척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윷놀이, 팽이치기, 제기차기, 투호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장이 마련된다.

추석 당일인 24일 오후 3시 남산 팔각광장에 오르면 전통줄타기 ‘판줄’을 만날 수 있다. 무형문화재 제58호로 지정된 전통줄타기보존회에서 한가위를 맞아 평택농악의 풍물놀이를 선보인다.

22일 오전 10시 남산 공원 석호정에서는 ‘건강 활쏘기’가, 호현당에서는 전통복장인 유건(유생들이 썼던 실내용 관모)과 도포 차림으로 전통 인사예절인 공수법과 우리 절을 익히는 ‘우리 것이 좋은 것이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같은날 오후 2시 남산 공원 힐링숲에서는 호흡과 명상으로 마음을 달래는 ‘솔바람 오감 힐링여행’을, 경춘선숲길에서는 윷과 팽이 등 전통 놀잇감을 만들어 즐기는 ‘자연공작교실’을 즐길 수 있다.

민속놀이 체험마당 등 놀이 관련 프로그램은 대부분 현장참여로 진행되며, 기타 프로그램은 서울의산과공원 홈페이지나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 홈페이지에서 예약신청 후 참여할 수 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